다 : 다 관계는 논리적으로는 존재할 수 있지만 물리적으로는 존재할 수 없다.

다 : 다 관계를 정의하기 위해서는 Modeling Toolbar에서 Non-Specific Relationship 버튼을 이용하여 순서에 상관없이 다 : 다 관계를 구성하는 엔티티를 차례로 클릭해 주면 관계가 형성된다.

① 다 : 다 관계선을 이용하여 다음과 같이 공급업체와 상품 엔티티, 상품과 회원 엔티티 간의 다 : 다 관계를 표현해 보자.

공급업체는 여러 개의 상품을 납품할 수 있고, 하나의 상품은 여러 공급업체에서 납품 받을 수 있기 때문에 공급업체와 상품 간에는 다 : 다 관계이고,

하나의 상품은 여러 회원에게 판매될 수 있고 한 명의 회원은 여러 상품을 구매할 수 있으므로 역시 다 : 다 관계이다.

② 다 : 다 관계는 논리적으로는 존재할 수 있지만 물리적으로는 존재할 수 없다.

ER/Studio에서도 마찬가지로 논리 모델링 단계에서는 위와 같이 다 : 다 관계를 표현하지만 이를 물리 모델링 단계로 전환하면 자동으로 교차엔티티가 추가되면서 1:M 관계로 풀어지게 된다.

다음과 같이 물리 모델링 단계로 변환시켜 보자.

그러면 위 그림처럼 교차 엔티티가 자동으로 생성되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.

③ 교차엔티티에 대한 테이블 명을 입고와 판매로 정의하고 다음과 같이 교차엔티티에 컬럼들도  정의해 보도록 하자.

다 : 다 관계는 논리적으로는 존재할 수 있지만 물리적으로는 존재할 수 없다.

다 : 다 관계를 정의하기 위해서는 Modeling Toolbar에서 Non-Specific Relationship 버튼을 이용하여 순서에 상관없이 다 : 다 관계를 구성하는 엔티티를 차례로 클릭해 주면 관계가 형성된다.

① 다 : 다 관계선을 이용하여 다음과 같이 공급업체와 상품 엔티티, 상품과 회원 엔티티 간의 다 : 다 관계를 표현해 보자.

공급업체는 여러 개의 상품을 납품할 수 있고, 하나의 상품은 여러 공급업체에서 납품 받을 수 있기 때문에 공급업체와 상품 간에는 다 : 다 관계이고,

하나의 상품은 여러 회원에게 판매될 수 있고 한 명의 회원은 여러 상품을 구매할 수 있으므로 역시 다 : 다 관계이다.

② 다 : 다 관계는 논리적으로는 존재할 수 있지만 물리적으로는 존재할 수 없다.

ER/Studio에서도 마찬가지로 논리 모델링 단계에서는 위와 같이 다 : 다 관계를 표현하지만 이를 물리 모델링 단계로 전환하면 자동으로 교차엔티티가 추가되면서 1:M 관계로 풀어지게 된다.

다음과 같이 물리 모델링 단계로 변환시켜 보자.

그러면 위 그림처럼 교차 엔티티가 자동으로 생성되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.

③ 교차엔티티에 대한 테이블 명을 입고와 판매로 정의하고 다음과 같이 교차엔티티에 컬럼들도  정의해 보도록 하자.

다 : 다 관계는 논리적으로는 존재할 수 있지만 물리적으로는 존재할 수 없다.

다 : 다 관계를 정의하기 위해서는 Modeling Toolbar에서 Non-Specific Relationship 버튼을 이용하여 순서에 상관없이 다 : 다 관계를 구성하는 엔티티를 차례로 클릭해 주면 관계가 형성된다.

① 다 : 다 관계선을 이용하여 다음과 같이 공급업체와 상품 엔티티, 상품과 회원 엔티티 간의 다 : 다 관계를 표현해 보자.

공급업체는 여러 개의 상품을 납품할 수 있고, 하나의 상품은 여러 공급업체에서 납품 받을 수 있기 때문에 공급업체와 상품 간에는 다 : 다 관계이고,

하나의 상품은 여러 회원에게 판매될 수 있고 한 명의 회원은 여러 상품을 구매할 수 있으므로 역시 다 : 다 관계이다.

② 다 : 다 관계는 논리적으로는 존재할 수 있지만 물리적으로는 존재할 수 없다.

ER/Studio에서도 마찬가지로 논리 모델링 단계에서는 위와 같이 다 : 다 관계를 표현하지만 이를 물리 모델링 단계로 전환하면 자동으로 교차엔티티가 추가되면서 1:M 관계로 풀어지게 된다.

다음과 같이 물리 모델링 단계로 변환시켜 보자.

그러면 위 그림처럼 교차 엔티티가 자동으로 생성되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.

③ 교차엔티티에 대한 테이블 명을 입고와 판매로 정의하고 다음과 같이 교차엔티티에 컬럼들도  정의해 보도록 하자.

다 : 다 관계는 논리적으로는 존재할 수 있지만 물리적으로는 존재할 수 없다.

다 : 다 관계를 정의하기 위해서는 Modeling Toolbar에서 Non-Specific Relationship 버튼을 이용하여 순서에 상관없이 다 : 다 관계를 구성하는 엔티티를 차례로 클릭해 주면 관계가 형성된다.

① 다 : 다 관계선을 이용하여 다음과 같이 공급업체와 상품 엔티티, 상품과 회원 엔티티 간의 다 : 다 관계를 표현해 보자.

공급업체는 여러 개의 상품을 납품할 수 있고, 하나의 상품은 여러 공급업체에서 납품 받을 수 있기 때문에 공급업체와 상품 간에는 다 : 다 관계이고,

하나의 상품은 여러 회원에게 판매될 수 있고 한 명의 회원은 여러 상품을 구매할 수 있으므로 역시 다 : 다 관계이다.

② 다 : 다 관계는 논리적으로는 존재할 수 있지만 물리적으로는 존재할 수 없다.

ER/Studio에서도 마찬가지로 논리 모델링 단계에서는 위와 같이 다 : 다 관계를 표현하지만 이를 물리 모델링 단계로 전환하면 자동으로 교차엔티티가 추가되면서 1:M 관계로 풀어지게 된다.

다음과 같이 물리 모델링 단계로 변환시켜 보자.

그러면 위 그림처럼 교차 엔티티가 자동으로 생성되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.

③ 교차엔티티에 대한 테이블 명을 입고와 판매로 정의하고 다음과 같이 교차엔티티에 컬럼들도  정의해 보도록 하자.